Arthur’s Christmas Cookies
book review G2+ 영어원서

Arthur’s Christmas Cookies [Pleasing, not too Easy Reading] 480L 괜찮아 괜찮아

책제목: Arthur’s Christmas Cookies
저자: Lillian Hoban
출판사: An I Can Read Books
Lexile: 480L
단어수: 1470단어

난이도

Arthur’s Christmas Cookies는 쿠키를 만들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다루고 있지만 이야기 구조가 복잡한 편입니다. 친구들이 등장하고, 여러가지 상황들이 벌어집니다. 단어 수준도 좀 어려운 편이고, 약 1500단어 정도로 어려운 편이라서 초등학교 고학년 상급레벨의 학생들에게 적당한 책입니다. 목표속도는 전체를 다 읽었을 때 9분50초 이하로 걸리는 것을 목표로 하면 됩니다.
저자인 Lilian Hoban은 Tily the Mole이나 Mr. Pig, Frances시리즈의 작가 입니다. Arthur’s Christmas Cookie는 Arthur시리즈의 첫번째 책으로 1972년에 출판되었습니다. 이 시리즈는 1999년까지 총 11권의 책이 출판되었습니다.

Arthur’s Christmas Cookies

이 책 Arthur’s Christmas Cookies 의 주인공인 Arthur는 무슨 일을 하던지 실수 투성이 입니다. 아빠의 크리스마스 선물로 만든 전등은 다리를 잘못 잘라서 제대로 서지도 못합니다.
선물 살돈은 장난감과 만화책을 사느라고 하나도 남지 않았습니다. 잘 모르는 일도 많고 모두 처음 하는 일이지만 Arthur는 씩씩하게 항상 새로운 아이디어를 생각해 내고 실행에 옮기는 활동적인 침팬지 입니다.
그는 자신만의 방법을 주장하는 약간 고집스러운 면도 있구요.
Violet은 Arthur의 동생입니다. 그녀는 준비를 잘하는 편이고 어디가서나 실수 없이 잘 지내는 편입니다. 또한 Arthur를 잘 도와줍니다.
Bake-E-Z oven을 빌려주고 냉장고에서 버터를 꺼내 주는 등 아주 협조적입니다. 그리고 그녀는 Arthur에게 문제가 있을 때 아이디어를 잘 주기도 합니다.

Arthur’s Christmas Cookies
Photo by Karolina Ostrzolek on Pexels.com

Arthur의 친구들

Norman은 Arthur의 친구입니다. Norman은 Arthur와 노는 것을 무척 좋아하고 호기심도 많은 편입니다.
그는 Arthur와 눈싸움을 하러 왔다가 쿠키를 굽는 것을 보고 그냥 주저 앉아서 도와주면서 쿠키 만드는 것을 도와 주고 있습니다.
먹는 것도 무척 좋아하는 편이어서 그릇이나 주걱을 핥는 것도 마다하지 않고, 바닥에 떨어진 쿠키도 신경쓰지 않고 먹는 편입니다.
여기에 Willma도 가세하는데 그녀는 Violet의 친구입니다. 그녀는 쿠키 만들기나 핫초코렛 만드는데 관심이 많아서 자기 집에서 하는 방법을 이야기 해주지만 고집스러운 Arthur는 자신만의 방법으로 계속 합니다. Violet과 서로 쿠키 만드는 것을 잘 보려고 하려다가 밀고 밀리면서 아웅다웅 하기도 합니다.
이 들이 서로 다정하게 이야기도 하고 서로 아웅다웅 하기도 하면서 쿠키를 만드는데 쿠키가 완성되고 나서 Arthur는 중대한 문제가 있음을 알게 됩니다. 어떤 문제 일까요? Arthur’s Christmas Cookies 에서 어떻게 Arthur는 이 문제를 해결해 나갈까요?

이해도 점검

Arthur’s Christmas Cookies 의 독서후 활동으로는 각각의 인물 별로 쿠키 만들기와 핫 초코렛 만들기에서 어떤 일을 했는지 표로 정리해 보았으면 합니다. 두번째로 세부적인 이해도 점검 또한 필요합니다.
1. 왜 처음에 Violet은 Arthur에게 선물을 하나 사라고 말했을 까요? 그리고 왜 그는 선물을 살 수 없었을까요?
2. 왜 Violet은 Arthru에게 Bake-E-Z oven을 별려 줬을까요?
3. 어떻게 Norman은 Arthur를 도와줬을 까요?
4. Arthur는 쿠키를 만들다가 화가나서 모두들 나가라고 했는데, 그는 왜 화가 났을까요?
5. Willma의 집에서는 어떻게 핫초코렛을 만들어 먹을까요?
6. 어떻게 Arthur는 쿠키가 다 구워졌다는 것을 알았을까요?
7. Norman이 먼저 쿠키를 먹었을 때 무슨일이 그에게 생겼을 까요?
8. 쿠키를 만들 준비를 할 때 Norman이 한 실수는 무엇일까요?
9. Arthur는 그의 쿠키를 어떻게 하기로 했을 까요?
10. Arthur의 쿠키 종류를 종이에 적어보고 각각이 누구를 위한 것인지 정리해 봅니다.

괜찮아 Arthur

Arthur는 그 많은 실수에도 실망하거나 좌절하지 않는 것 같습니다. 항상 새로운 아이디어를 가지고 앞으로의 일을 계획해 나갑니다.
Arthur! 실수 투성이 이지만 괜찮아. 언젠가는 잘하겠지, 항상 응원할께!

오늘은 Arthur’s Christmas Cookies 를 리뷰했습니다. Frog and Toad Together 도 한번 읽어보세요. 전혀 다른 우정을 발견할 수 있습니다. 이 글이 마음에 드시면 좋아요와 팔로우를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2 Replies to “Arthur’s Christmas Cookies [Pleasing, not too Easy Reading] 480L 괜찮아 괜찮아